2021-10-19 03:30 (화)
실시간
핫뉴스
김종민 회장 "정가맹을 위해 노력, 전국체전에도 합류할 것"…대한킥복싱협회 3차 이사회
상태바
김종민 회장 "정가맹을 위해 노력, 전국체전에도 합류할 것"…대한킥복싱협회 3차 이사회
  • 정성욱 기자
  • 승인 2021.04.05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민 회장과 이사들 Ⓒ정성욱 기자
김종민 회장과 이사들 Ⓒ정성욱 기자

[랭크5=잠실, 정성욱 기자] 2021년에는 킥복싱이 한 층 성장하는 해로 만들 것이다. 김종민 대한킥복싱협회 회장은 2일 서울 롯데호텔월드 에메랄드룸에서 열리는 2021년도 제 3차 이사회에서 첫 일성을 전했다. 

김회장은 대한체육회 정가맹, 전국체전 합류, 한국체육대학교등의 체육대학에 킥복싱전공자 입학, 실업팀 창설등의 청사진을 제시하며 회의장에 모인 이사들과 관계자들에게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했다. 이어 김 회장은 투명하고 청렴한 대한킥복싱협회가 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히며 협회가 더 크게 발전하기 위해선 그 어떤 쓴소리도 달게 받아 들이고 포용 할 수 있는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진행된 이사회에서는 새로운 협회로고를 발표했으며 대한체육회에서 제시하는 모든 세부 규정을 원안대로 승인 가결하고 향후 4년간 협회를 이끌어갈 새로운 이사회와 위원회의 설치 또한 원안대로 승인 가결하였다.

특히 협회의 새로운 고문으로 유승민 IOC위원을 위촉했으며 현정화(탁구), 이태현(씨름), 남현희(펜싱), 김유택(농구), 이옥성(복싱) 등의 스포츠 스타들을 이사와 각 위원회의 위원으로 위촉하고 이어서 가수 이제나, 배우 하승리, 김성희, 개그맨 조윤호 등의 연예인들을 홍보대사로 위촉하였다.

행사말미에는 여러 기관과 업무협약식도 가졌다.

프로격투단체인 비스트(대표 유영승/총괄본부장 김세훈)와는 공동의 킥복싱룰을 채택하여 프로대회 공동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을 하였다. 이외에도 여러 병원들과 업무협약식과 후원식을 진행하여 협회 소속의 킥복싱 선수들과 지도자들이 부상시 치료나 수술등의 의료서비스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대한킥복싱협회와 업무협약을 맺은 병원은 늘찬병원(대표원장 서은호) 다나라한의원(대표원장 이광은) 인스타성형외과(대표원장 김명철, 피부과 정영이사)이다.

대한킥복싱협회는 5월 1일 인천광역시에서 올해 첫 전국킥복싱대회 및 2022년 태국방콕·촌부리 실내무도 아시안게임 파견 국가대표 선발전을 개최한다.

2021년도 대한킥복싱협회 임원 및 위원명단

회장

김종민(대한킥복싱협회 회장)

부회장

정은천(경기도킥복싱협회 회장), 정성훈(㈜청송C&U 대표이사), 이옥성(前 복싱 세계챔피언), 정명수(㈜가문앤영광굴비 대표이사), 김현영(전라북도킥복싱협회 회장)

자문위원회 위원장

현정화(前 탁구선수, 한국마사회 감독)

자문위원회 부위원장

이태현(前 씨름선수, 용인대학교 교수), 박종화(제주도 다른가구 대표), 조준상(㈜바이오썬텍 대표이사)

법률이사

조장곤(법무법인 여율 변호사)

의무이사

정우철(스마일 성형외과 대표원장)

이 사

임준수(㈜앙드레김 옴므 대표이사), 김인택(㈜HKP 대표이사), 김호근(삼성스마일안과 대표원장), 노철민(범짐 휘트니스 대표), 장범록(장범록 골프 아카데미 대표), 이두환(㈜미라클 대표이사), 정진태(㈜ 태흥이엔지 대표이사), 정재원(해방소 대표), 김유택(前 농구선수, 농구 해설위원), 이상수(팀매드 선수, 유투버), 최선동(㈜화성 대표이사), 장철현(㈜코텍지오메트 대표이사), 김택수(㈜버택스디자인 대표, 건축가), 김정호(前 킥복싱 국가대표), 김준성(前 킥복싱 국가대표), 최주남(前 킥복싱 국가대표), 최민혁(前 킥복싱 국가대표), 이 현(복희네 수산물 대표), 김현우(킴스킥 대표)

회계감사

이 준(회계사)

행정감사

박승철(세종특별자치시킥복싱협회 회장)

홍보대사

남현희(前 펜싱선수), 하승리(배우), 이제나(가수), 김성희(배우), 조윤호(개그맨)

자문위원회 위원

석정민(대부도 해뜨는 마을펜션 대표), 차정훈(한국체육대학교 교수), 정성훈(꿀벌 금거래소 대표), 김재현(㈜씨제스 엔터테인먼트 실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