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03:30 (화)
실시간
핫뉴스
‘우슈 세계 챔피언’ 박승모 "신동국, 내 타격 견딜수 있을까?" ROAD FC 059
상태바
‘우슈 세계 챔피언’ 박승모 "신동국, 내 타격 견딜수 있을까?" ROAD FC 059
  • 김상기 기자
  • 승인 2021.08.23 0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모의 하이킥 Ⓒ정성욱 기자
박승모의 하이킥 Ⓒ정성욱 기자

[랭크파이브=김상기 기자] ‘우슈 세계 챔피언’ 박승모(28, 팀 지니어스)가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40, 원주 로드짐)에게 선제 도발을 감행했다. 박승모는 다음 달 4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로드몰 ROAD FC 059에서 종합격투기 프로 3연승을 노린다.

현재 박승모는 ROAD FC 페더급, 라이트급에서 가장 핫한 선수 중 하나다. 지난 3월 몽골 복싱 국가대표 출신 난딘에르덴을 28초 만에 쓰러뜨렸기 때문이다. 경기 초반 펀치를 허용하며 위기도 있었지만, 맷집과 정신력으로 침착하게 극복하고, 펀치로 난딘에르덴을 실신시켰다. 이 경기를 통해 박승모는 ROAD FC 격투 오디션 프로그램 맞짱의 신 우승이 운이 아니었음을 입증했다.

박승모는 이번 경기에서 2009 소방왕 선발대회 우승자 출신인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과 대결한다. 신동국은 5년 3개월의 특전사 근무를 하며 UDT/SEAL 6개월 교육 수료, 이라크 파병 6개월을 다녀오는 등 신체 능력이 압도적이다. 종합격투기 프로 무대에서도 프로 선수들을 잇따라 꺾으며 강력한 힘과 탄력을 과시했다.

박승모는 “상대 선수가 체력이랑 패기, 맷집이 좋으니까 그에 맞게 타격과 방어를 준비하고 있다. 차질없이 잘 진행되고 있다. 좋은 경기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신동국 선수는 힘과 탄력이 뛰어나다고 생각하지만, 타격이나 레슬링, 주짓수에 대한 정교함, 세심함이 없다고 생각한다. 타격, 그라운드, 레슬링 확실히 잘하는 부분이 없다. 어떻게 준비해서 나올지 모르겠지만, 내 타격에는 버틸 수 없을 것 같다. 내가 KO승으로 이길 것 같다. 내 타격을 버텨낼 수 있을지 시합에서 보여주겠다.”며 자신감을 보였다.

이렇게 자신감을 드러낼 수 있는 건 박승모의 실력과 노력이 뒷받침 되기 때문이다. 박승모는 그 누구보다 열심히 훈련하는 것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 또한 난딘에르덴과의 경기를 앞두고 김재겸 관장과 작전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고, 자신이 구상한 작전을 전부 케이지 위에서 현실로 만들었다. 모든 게 실력과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

박승모는 “상대 선수에 맞춰서 타격을 어떤 식으로 받아쳐야 할지 어떤 식으로 공격할지 머릿속으로 구상하고 있고, 노력하고 반복 훈련해서 시합 때 나오도록 하겠다.”며 “신동국 선수분이 소방관이고, 나이도 조금 있으신데 MMA 선수 생활의 불은 이번 경기에서 꺼주겠다.”며 도발했다.

한편 로드몰 ROAD FC 059는 9월 4일 원주 종합체육관에서 개최되며, 티켓은 인터파크티켓에서 판매 중이다.

[로드몰 ROAD FC 059 2부 / 9월 4일 원주 종합체육관]
[-65.5kg 페더급 타이틀 매치 김수철 VS 박해진]
[-48kg 아톰급 타이틀 매치 박정은 VS 심유리]
[-70kg 라이트급 신동국 VS 박승모]
[무제한급 류기훈 VS 배동현]
[-57kg 플라이급 이정현 VS 김영한]

[로드몰 ROAD FC 059 1부 / 9월 4일 원주 종합체육관]
[-61.5kg 밴텀급 장대영 VS 고기원]
[-72kg 계약체중 여제우 VS 소얏트]
[-61.5kg 밴텀급 유재남 VS 고동혁]
[-63kg 계약체중 박재성 VS 김현우]
[-53kg 계약체중 신유진 VS 이은정]
[-70kg 라이트급 이한용 VS 신윤서]
[-63kg 계약체중 박민수 VS 이신우]

[로드몰 ROAD FC 060 / 12월 서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