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19 03:30 (화)
실시간
핫뉴스
박준용, 최승우 10월 24일 UFC 동반 출격
상태바
박준용, 최승우 10월 24일 UFC 동반 출격
  • 김상기 기자
  • 승인 2021.09.09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준용, 최승우
박준용, 최승우

 

[랭크파이브=김상기 기자] UFC 코리안 파이터 '아이언 터틀' 박준용(30, 코리안탑팀/㈜성안세이브)과 '스팅' 최승우(29, 프리)가 같은 날 옥타곤에 오른다. UFC는 한국시간으로 오늘(9일) 미들급 박준용과 페더급 최승우가 오는 10월 24일(한국시간) 열리는 'UFC Fight Night: 코스타 vs 베토리’에 동반 출전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두 파이터가 나란히 4연승에 도전하는 ‘UFC Fight Night: 코스타 vs 베토리’의 주요 대진과 세부 일정은 추후 재 공지될 예정이다. UFC의 모든 경기는 온라인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와 프리미엄 TV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독점 생중계로 만나 볼 수 있다.

올해 5월 UFC 3연승을 달성한 '아이언 터틀' 박준용이 약 5개월 만에 다시 출격한다. 박준용의 상대는 LFA 미들급 챔피언 출신의 그레고리 로드리게스(10-3, 브라질)로 낙점됐다. 로드리게스는 '데이나 화이트 컨텐더 시리즈' 출신으로 지난 6월 성공적인 UFC 데뷔전을 치른 바 있다. 박준용은 커넥티비티와 진행한 서면 인터뷰에서 상대 로드리게스를 "펀치 임팩트가 좋고 전반적으로 종합격투기 이해도가 높은 선수"라고 평가했다. UFC 4연승에 도전하는 박준용은 "상대방에 대한 (전체적인) 무게 밸런스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연습했다"고 전해 어떤 경기 운영을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UFC 페더급 '스팅' 최승우도 다시 한 번 승리의 불을 붙일 수 있을까. 올해 출전한 두 경기에서 모두 승리한 최승우는 알렉스 카세레스(18-12, 미국)와 격돌한다. UFC에서 4연승을 달리고 있는 카세레스와 주먹을 맞대는 최승우는 "10월 경기까지 이겨 4연승으로 기분 좋게 연말을 보내고 싶다"고 밝혔다. 바로 직전 경기에서 줄리안 에로사를 TKO로 잡은 최승우는 "이번 경기에서도 KO를 노릴 것"이라며 "후반으로 갈수록 기회를 만들 자신이 있다"고 화끈한 경기를 예고했다. 과연, '스팅' 최승우가 옥타곤 4연승과 함께 UFC 페더급 Top 15 진입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021년 코리안 파이터들은 연이은 활약으로 국내 팬들에게 즐거움을 안겼다. 오는 10월 17일(일) 국내 유일의 라이트헤비급 정다운과 24일(일) 미들급 박준용, 페더급 최승우가 차례로 출격해 승전보를 전할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UFC 모든 경기는 온라인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와 프리미엄 TV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독점으로 생중계된다.

 ■ 10월 코리안 파이터 UFC 출전 일정

10월 17일(일) ‘UFC Fight Night: 비에이라 vs 테이트’
[라이트헤비급] 케네디 은제츠쿠 vs 정다운

10월 24일(일) ‘UFC Fight Night: 코스타 vs 베토리’
[미들급] 박준용 vs 그레고리 로드리게스
[페더급] 알렉스 카세레스 vs 최승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