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12:55 (목)
실시간
핫뉴스
[포토스토리] UFC 박준용, 승리의 그날 현장
상태바
[포토스토리] UFC 박준용, 승리의 그날 현장
  • 정성욱 기자
  • 승인 2022.05.2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승리한 박준용과 코리안 탑 팀 스탭들 Ⓒ정성욱 기자
승리한 박준용과 코리안 탑 팀 스탭들(마이클 안, 하동진 대표, 박준용 선수, 임기호 대표-좌측부터) Ⓒ정성욱 기자

[랭크파이브=라스베이거스, 정성욱 기자] '아이언 터틀' 박준용(31, 코리안탑팀/㈜성안세이브)은 22일 'UFC 파이트 나이트'에 출전해 에릭 앤더스(35, 미국)를 상대로 판정승을 거뒀다. 2-1 판정승이 선언되는 순간 박준용은 기쁜 나머지 환호성을 지르기도 했다. 경기가 열린 22일, 라스베이거스 UFC APEX에서의 박준용의 모습을 랭크파이브가 사진으로 담아봤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UFC APEX에 도착한 박준용과 일행들. 경기에 앞서 북미반도핑기구(USADA) 검사를 위해 대기중이다. 먼저 진행되고 있는 경기를 보고 있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파이트 위크 내내 마이클 안은 UFC와의 행정 처리를 담당했다. 박준용과 코칭스텝들이 운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힘써줬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박준용의 테이핑은 컷맨 돈 하우스가 맡았다. 전에도 하우스에게 테이핑을 받았다고 한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테이핑을 마치고 대기하고 있는 박준용. 다소 긴장한 표정이 역력했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스탭들은 지급 받은 UFC 오픈핑거 글러브를 유연하게 푸는 작업을 한다. 선수에 손에 들어갔을때 유연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늘리고 누르고를 반복한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UFC 글러브를 착용한 박준용.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경기 전 박준용의 몸을 이완 시키기 위해 하동진 대표와 마이클 안이 마사지를 하고 있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경기 전 마지막으로 마이클 안과 몸을 푸는 박준용.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경기에 승리한 후 박준용은 자신을 응원하기 위해 찾아준 고향(강원도 영월) 지인들과 함께 사진을 찍기도 했다.

Ⓒ정성욱 기자
Ⓒ정성욱 기자

숙소로 돌아기 전, 함께 해준 스탭들과 UFC APEX 앞에서 기분좋은 표정으로 사진을 찍는 박준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