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10:43 (화)
실시간
핫뉴스
벤투호, 포르투갈 꼭 이겨야...경우의 수로 보는 ‘16강’ 가능성
상태바
벤투호, 포르투갈 꼭 이겨야...경우의 수로 보는 ‘16강’ 가능성
  • 이무현 기자
  • 승인 2022.11.29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랭크파이브=이무현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 중인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16강 진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은 지난 28일 카타르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가나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2-3으로 패배했다.

이제 우리 대표팀에게 남은 경기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등 세계적인 스타 플레이어 등이 즐비한 H조 1위 포르투갈과의 3차전뿐이다.

대표팀은 포르투갈에게 반드시 승리해야 16강행에 희망을 걸어 볼 수 있다. 3차전에서 비기거나 패배할 시 16강은 무산된다.

포르투갈은 지난 28일, 우루과이를 2-0으로 꺾으며 승점 6점으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 하지만 G조 1위 브라질을 피하기 위해 3차전에도 최정예 멤버를 기용할 가능성이 커 대표팀으로서는 힘든 경기가 될 것으로 평가된다. 

벤투호가 16강에 진출하는 경우의 수는 2가지다. 첫째는 대표팀이 포르투갈을 이긴다는 가정하에, 우루과이가 가나에 승리하면 한국과 우루과이는 1승 1무 1패( 승점 4) 동률을 이룬다.

이 경우 양팀의 골득실차-다득점-승자승으로 16강행 티켓의 주인을 가르게 되는데, 현재 한국은 골득실과 다득점에서 우루과이보다 앞서있다.

두 번째는 대표팀이 포르투갈에 승리하고, 우루과이와 가나가 비기면 한국과 가나는 승점 4점의 동률을 이루게 된다. 그러나 현재 한국의 골 득실은 –1점, 가나는 0점으로 뒤지고 있어, 포르투갈에게 최소 2점 차 이상의 승리를 거둬야 한다는 부담이 따르게 된다.

또 대표팀이 포르투갈에 승리하더라도 가나가 우루과이를 꺾을 경우 한국은 조별리그 탈락의 쓴잔을 마시게 된다.

한편, 현재 H조에서는 포르투갈이 2연승으로 승점 6점을 확보해 가장 먼저 16강 진출을 확정했다. 가나(3점)가 2위, 한국이(1점) 3위, 우루과이(1점)가 4위를 기록 중이다.

우리 대표팀의 16강 진출을 위한 마지막 기회인 포르투갈과의 조별리그 최종전은 다음달 3일, 카타르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