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10:39 (화)
실시간
핫뉴스
[AFC] '코리안 사모안' 장현지, '판크라스' 일본 윈정 나서…"두 번 실수는 없다"
상태바
[AFC] '코리안 사모안' 장현지, '판크라스' 일본 윈정 나서…"두 번 실수는 없다"
  • 박 종혁
  • 승인 2019.08.12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랭크5=박종혁 기자] AFC ‘코리안 사모안’ 장현지(27, 더 쎄진)이 일본 원정 길에 오른다.

오는 9월 29일 신키바 스튜디오 코스트에서 열리는 '판크라스 308'에 출전해 노리 데이트(일본)와 대결한다. 이번 경기는 여성 스트로급 타이틀을 놓고 벌이는 토너먼트 첫 경기다.

장현지는 입식격투기 선수 출신으로 작년 2월 종합격투기 선수로 데뷔했다. 같은 해 7월 AFC 7을 통해 AFC 무대에 올랐으며 내리 3연승을 거두며 상승세를 타고 있다. 테크니컬하면서도 안정적인 타격 콤비네이션을 바탕으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 AFC에서 여성 플라이급 타이틀전이 열린다면 출전할 가장 유력한 선수 중 한명으로도 꼽히고 있다.

올해 4월 필리핀에서 열린 URCC 77에서 겔리 불라옹(27, 필리핀)의 사이즈에 고전한 끝에 3라운드 종료 0-3 판정패를 당했다.

장현지는 "두번째 해외 시합이다. 처음의 실수는 되풀이하지 않겠다"며 “마음 독하게 먹고 링에서 모두 쏟고 내려올 것” 이라고 이야기했다.

상대 노리 다테는 장현지와 마찬가지로 입식격투기로 데뷔해 종합격투기로 전향했다. 종합격투기 전적이 3승 3패로 동률이나 최근 2연승을 달리고 있다. 2017년 7월 경기가 마지막으로 이번 경기는 2년만에 복귀하는 무대가 된다.

또한 AFC는 13회 대회를 10월 14일 KBS 아레나홀에서 중국 격투기 단체 MMC와 한중 대항전으로 치른다. 티켓 판매 수익금은 희귀난치병 환아와 저소득 취약계층 어린이에게 전달된다.

한편 경기는 한국 KBS N 스포츠 뿐만 아니라 중국 MMC를 통해 CCTV 5를 비롯한 중국 지역 방송 및 82개 채널을 통해 송출되며 온라인 방송과 해외 채널에서도 방영해, 4억 5천만 명에게 경기 내용을 송출한다.

jonghyuk016@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