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15:42 (목)
실시간
핫뉴스
맥스 FC 헤비급 챔피언, 명현만 '원 챔피언십'과 계약
상태바
맥스 FC 헤비급 챔피언, 명현만 '원 챔피언십'과 계약
  • 정성욱 기자
  • 승인 2020.05.12 0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챔피언에 오른 직후의 명현만
챔피언에 오른 직후의 명현만

[랭크5=정성욱 기자] 맥스 FC 헤비급 챔피언 명현만(36,명현만 멀티짐)이 원 챔피언십(ONE Championship)과 계약했다. 맥스 FC는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를 알렸다. 맥스 FC는 "헤비급 챔피언 명현만이 글로벌 격투기 단체인 원 챔피언십에 진출하게 됐다. 맥스 FC는 명현만이 세계 무대에 진출 할 수 있도록 함께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그 노력이 결실을 맺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명현만은 2018년 맥스 FC를 통해 입식격투기 선수로 복귀했다. 8년만에 입식격투기 무대에 복귀한 그는 안석희를 상대로 2라운드만에 KO승을 거뒀다. 이어서 타 단체인 AFC에도 파견 출전해 자이로 쿠스노기를 40초만에 쓰러뜨리고 KO승을 이어갔다. 2019년에 들어 타이틀을 정조준한 명현만은 'MAX FC 18'에서 초대 헤비급 챔피언 권장원과 대결해 4라운드만에 TKO승을 거두고 2대 챔피언에 올랐다.

이번 원 챔피언십과의 계약은 명현만과 맥스 FC의 협력, 그리고 한국 선수의 해외 진출 교두보 마련에 노력해온 맥스 FC의 노력을 통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맥스 FC 이용복 대표는 "입식격투기 흥행을 위해 명현만을 어렵게 영입했다. 그와 함께 하면서 서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 이제 명현만이 더 성장할 수 있도록 MAX FC는 그에게 길을 열어주고자 한다"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이 대표는 "선수의 이익이 단체의 이익이고, 단체의 이익이 선수의 이익이 될 수 있도록 맥스 FC는 노력하고 있다. 맥스 FC는 국내 선수들을 발굴, 육성하여 좋은 대회를 만들고 나아가 큰 무대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라며 "제2, 제3의 명현만이 나올수 있도록 나를 비롯한 관계자들은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원 챔피언십과 계약한 명현만은 "먼저 입식격투기로 복귀해 맥스 FC 헤비급 챔피언으로써 좋은 경기를 만들어주신 이용복 대표님 이하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 대한민국 대표 헤비급 선수로 세계 무대에서 더 좋은 모습 보여 줄 것"이라며 격려와 응원 부탁했다.

명현만은 국내 입식격투기 선수가운데 처음으로 원 챔피언십에 진출하게 됐다. 현재 원 챔피언십에는 추성훈, 권원일, 김재웅, 윤창민, 박대성, 김규성 등 한국 종합격투기 선수들이 진출해 활약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